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 [맛집탐방] 성덕동, 성덕막국수·돼지갈비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운영자
  • 19.05.15 09:47:09
  • 추천 : 0
  • 조회: 50

 

 

 

 

 

 

아직도 고기 타는 냄새로 걱정하나요?

막국수 주문하면 소불고기는 서비스!

성덕동, 성덕막국수·돼지갈비

 

 

 

무더위가 찾아올 무렵이면 누구나 머릿속에서 가시지 않는 메뉴가 있다.
바로 시원한 종류의 메뉴이다.
냉면을 전문으로 영업을 해 온 오랜 경험을 바탕으로 냉면은 물론 막국수까지,
여기에 돼지갈비 양념 등 모든 메뉴를 직접 조리하여 손님상에 제공하는
성덕동 성덕막국수 · 돼지갈비(대표 무능).
어른이나 아이 누구나 거부감 없이 즐겨 먹는 여름 메뉴인 냉면과 막국수
이제는 제대로 즐겨보자.

 

 

 

 

 

 

 

 

시원한 막국수와 냉면에 무료로 제공되는 소불고기 ‘인기’
국내산 오겹살로 만든 수육 저렴하게 즐길 수 있어

성덕막국수·돼지갈비에서 냉면이나 막국수를 주문하면 특이한 점을 발견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냉면이나 막국수 위에 고명으로 제공되는 수육 한 점 대신 소불고기가 따로 한 접시 제공되기 때문이다. 이는 무능 대표의 인심이 그대로 담겨있다는 표현을 대신한다.

 

 

 

 


특히 수육 또한 국내산 오겹살을 사용하여 매일 삶기 때문에 고기의 육즙과 윤기, 저렴함으로 면 종류 주문과 동시에 수육도 주문할 수밖에 없다.
“어린 시절 가정 형편이 넉넉하지 않아 엄마가 해주신 음식을 배불리 먹지 못했어요. 형제가 있다 보니 늘 바라봐야 하는 경우가 많았지요. 그래서 이왕이면 고객들에게 모든 메뉴를 넉넉함으로 제공하고 저렴하게 잘 먹었다는 기억으로 발길을 옮기길 바랄 뿐입니다.”

 

 

 

 

 

고기 타는 냄새 걱정 NO, 직접 개발한 양념돼지갈비

돼지갈비는 먹고 싶은데 굽다 보면 먹기 전에 고기가 타는 부분과 옷에 베인 고기 냄새 걱정으로 주저하는 경우가 종종 있다.
성덕막국수·돼지갈비는 이상하게도 고기 굽는 냄새가 심하게 나지 않으며 고기를 구울 때 연기가 나지 않아 먹는 내내 맛있게 먹을 수 있다.
무엇보다 직접 개발한 돼지갈비 양념은 8가지 한약제와 채소 과일을 넣어 이틀 동안 숙성시켜 사용함으로 고기의 부드러움과 고기에 쏙 베인 양념이 감칠맛이 난다.

 

 

 

 

 


“돼지갈비는 국내산 갈비만을 사용하고, 밑반찬으로 사용하는 백김치는 물론 막국수에 사용하는 동치미는 보름 이상 숙성시켜 제대로 된 동치미를 사용해 동치미막국수를 제공하고 있어요.”
성덕막국수·돼지갈비는 양심적으로 영업을 한다.
무능 대표의 철칙을 기본으로 정을 담아 고객의 입맛을 책임지고 있다.
테이블이 15개가 있기 때문에 단체는 물론 모임 장소로도 훌륭하며 가격대비 모든 메뉴가 거품을 뺀 가격으로 제공되기 때문에 맛있게 먹고 기분 좋게 마무리할 수 있어서 안성맞춤인 곳이다.

 

 

 

 

 

 

위치   강중길 54(성덕동 반딧불도서관 맞은편)      
전화    641-5757            시간   11:00 ~ 21:30

 

 

 

유선주 기자 gnkcr@hanmail.net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 주문진, 파도식당

    고민하지 말고 주문해도 맛있어! 주문진, 파도식당 주문진에서는 ‘이 집 모르고 말하지 마오.’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유명한 파도식당. 맑게 끓여내는 맑은탕이나 빨간 국물의 얼큰함과 시원함이 생각날 때면 어김없이 파도식당이 생각난다. 특히 생돼지고기와 신김치로 볶아 내는 두루치기나 오징어볶음도 인기 메뉴이다. 무엇보다 제철에만 먹을 수 있는 멸치회나 고등어회를 먹기 위해 철 따라 움직이며 맛을 보는 관광객도 많  [운영자 - 19.05.22 09:36:31]

  • 성덕동, 성덕막국수·돼지갈비

    아직도 고기 타는 냄새로 걱정하나요? 막국수 주문하면 소불고기는 서비스! 성덕동, 성덕막국수·돼지갈비 무더위가 찾아올 무렵이면 누구나 머릿속에서 가시지 않는 메뉴가 있다. 바로 시원한 종류의 메뉴이다. 냉면을 전문으로 영업을 해 온 오랜 경험을 바탕으로 냉면은 물론 막국수까지, 여기에 돼지갈비 양념 등 모든 메뉴를 직접 조리하여 손님상에 제공하는 성덕동 성덕막국수 · 돼지갈비(대표 무능). 어른이나 아이 누구  [운영자 - 19.05.15 09:47:09]

  • 이 가격에 이 맛에 이 양에 온다! 강릉 중앙시장 내,이화국수

    강릉시 중앙시장에서 20여 년 전통을 자랑하는 이화국수. 이화국수는 기존 영업을 하던 위치에서 중앙시장 안으로 옮겨 손님을 맞이하고 있다. 이화국수는 강릉중앙시장에서 장을 본 후 먹는 저렴하고 맛있는 국수 한 그릇으로 유명하다. 또 장을 보기 전 미리 국수로 배를 채운 후 장을 보거나 아이들과 함께 맵지 않은 국수 덕분에 맛있는 한 끼를 즐기기에도 좋아 발길이 끊이질 않는다. 3,000원의 저렴한 가격으로 즐  [운영자 - 19.05.09 10:09:14]

  • “친구야, 오늘은 여기서 만나자”  초당, 초당파전

    비라도 내릴세라 궂은 날씨면 은근히 생각나는 메뉴가 있다. 가마솥 뚜껑을 뒤집어 놓고 얇게 부쳐내는 메밀전이나 초록 가득한 쪽파를 넉넉히 깔고 그 위에 싱싱한 해물을 듬뿍 넣어 기름에 자글자글 부쳐내는 해물 파전, 곰삭은 김치를 송송 썰어 밀가루 반죽과 섞어 부쳐내는 김치전 등 부침 종류가 생각난다. 하지만 날씨가 흐리거나 비가 오면 먹는다는 생각은 옛말. 초당파전은 햇빛이 바스락거릴 정도로 너무 좋아도 시원  [운영자 - 19.04.24 09:30:58]

  • 반찬 고민 더 이상 하지 마세요! 포남동, 매일찬 반찬가게

    주부들의 가장 큰 고민은 ‘오늘 저녁에 또 무슨 반찬으로 상차림을 하지.’이다. 남편은 이래서 먹을 게 없고, 아이들은 저래서 맛이 없다고 투덜투덜. 가족을 생각해 고민하고 고민한 후 신경 써서 반찬을 만들어 상에 올려놓으면 어김없이 돌아오는 말들이다. 반찬 고민 더 이상 하지 않아도 된다. 포남동 매일찬(대표 이현정)은 새벽 5시부터 조리를 시작하여 그날 조리한 70~80여 가지 반찬들이 빼곡히 냉장고에 차  [운영자 - 19.04.18 09:22:40]

  • 스트레스 받니? 오늘 뜯자! 포남동, 푸짐한 감자탕

    감자탕은 그야말로 서민 음식이다. 돼지등뼈에 붙어있는 살을 젓가락으로 살살 발라 국물에 촉촉하게 적셔 먹어도 좋고, 사르르 힘없이 떨어지는 살을 입속에 그대로 직행해도 맛있다. 일반적으로 전골냄비에 가득 올린 등뼈는 보기만 해도 흐뭇하다. 여기에 푸릇푸릇 신선한 깻잎이나 부추를 살짝 익혀 먼저 먹고, 부드럽게 익은 감자를 국물과 함께 비벼 먹어도 맛있다. 진정한 푸짐함을 그대로 ~ 먹는 메뉴가 넘쳐난다고 해도  [운영자 - 19.04.11 11:21:57]

  • 뭘 고민해 비벼 비벼봐! 포남동, 자연추어탕

    매일 먹는 밥 중에 가장 맛있는 밥은 바로 갓 지은 밥이다. 특히 그해 농사지은 햅쌀을 가지고 가마솥에서 갓 지은 밥과 누룽지, 여기에 숭늉까지 더해지면 이보다 행복한 한 끼일 수는 없다. 가마솥 밥맛과 가장 닮은 돌솥을 이용해 밥을 짓고 여기에 영양과 건강까지 신경 쓴 곤드레나물을 넣어 밥을 지은 곤드레돌솥밥. 윤기가 자르르 흐르는 하얀 쌀밥에 정선의 곤드레 나물을 넣어 지은 곤드레 돌솥밥은 잃었던 입맛도   [운영자 - 19.04.03 08:55:59]

  • 이른 아침 6시부터 늦은 저녁 9시까지 한 끼가 6,000원? 포남동 부뚜막 한식뷔페

    지난 시절 집마다 굴뚝에서 연기가 모락모락 피어오르면 밥이 익어가는 시간임을 알렸다. 동네 어귀에서 땀을 뻘뻘 흘리면서 놀다 보면 지칠 법도 하지만, 해가 서산을 향해 넘어가며 어둑어둑해져도 마땅히 시간을 알 수 있는 방법이라곤 굴뚝이 곧 시계를 대신했다. 부모님께 야단이라도 들을세라 먼저 ‘안녕’을 말하며 집을 향해 뛰어가는 친구도 있었고, 늘 그랬듯이 부모님이 목청껏 자식 이름을 부를 때까지 기다리며 매를  [운영자 - 19.03.27 09:31:40]

  • 빨간 국물과 초록빛 대파의 향연 옥천동, 강릉육개장

    육개장은 뭐니 뭐니 해도 빨간 국물에 밥을 꾹꾹 말아 먹거나 육개장 안에 있는 당면을 먼저 호로록 건져 먹거나. 어떻게 먹어도 맛있다. 육개장을 좋아하는 이유도 호불호가 갈린다. 고사리가 듬뿍 들어간 육개장을 좋아하거나 대파가 많이 들어가 개운함을 더한 육개장을 좋아하거나 텁텁함을 최소화한 국물 맛을 원하거나. 취향은 다르지만 깔끔하고 개운한 맛, 여기에 뒷맛은 매콤하지만 자꾸만 당기는 맛이 일품인 옥천동 강  [운영자 - 19.03.20 10:15:10]

  • 보양식 능이백숙은 기본 메밀전과 피자는 ‘덤’  교동, 메밀능이촌 막국수·오리전문점

    보양식 능이백숙은 기본 메밀전과 피자는 ‘덤’ 교동, 메밀능이촌 막국수·오리전문점 버섯류 중에 으뜸으로 치는 버섯은 단연 능이버섯이다. 1능이, 2표고, 3송이라고 불리 울 정도로 능이는 향과 맛이 뛰어난 고급 식자재로 쓰이며 오래전부터 한방 약재로 쓰일 만큼 콜레스테롤 저하, 암세포 억제, 소화기능 강화, 혈액 순환, 천식 등 각종 효능을 자랑한다. 참나무 뿌리에 기생하며 아직까지 인공재배기술이 개발되지 않  [운영자 - 19.03.06 09:23:52]

  • 10여 년째 국밥 인생, 돼지 닮았다는 농담도 정겨워 교동, 홍돼지국밥

    10여 년째 국밥 인생, 돼지 닮았다는 농담도 정겨워 교동, 홍돼지국밥 제대로 된 국밥 육수 맛을 내기 위해 1년 동안 연구하고 끓이고 버리고를 반복하면서 1억여 원을 투자 비용으로 쓰면서까지 포기하지 않으면서 노력의 결실을 일궈낸 홍돼지국밥(대표 홍성복). 홍성복 대표는 원하는 육수도 육수지만, 제대로 끓여 낸 육수 맛을 홍보하기 위해 매일 아침 출근길에서 홍돼지 탈을 쓰고 오고 가는 차량과 시민들에게 직접  [운영자 - 19.02.27 09:43:14]

  • 대구 막창 맛 그대로를 원하세요? 포남동, 막창드라마

    비 오는 날이나 흐린 날이면 은근히 생각나는 맛이 있다. 불판 위에서 기름을 머금고 자글자글 익어가는 모양을 기다리며 이제나저제나 익나 혹은 노랗게 바싹하게 구워지는 맛있는 맛을 기다리는 건 가끔 곤혹이다. 그래도 가장 고소하고 맛있는 맛을 위한 기다림은 곧 인내다. 맛있게 익은 막창을 된장 소스에 콕 찍어 입안에 넣는 순간 오늘 하루도 수고했어! 잘 구워진 막창은 나만의 소소한 즐거움 먹거리로 넘쳐나는 요즘  [운영자 - 19.02.20 10:03:53]

  • 세월만큼 진한 맛, 한 그릇에 담다 노암동, 명성옥 우족·설렁탕 전문점

    ‘10년이면 강산이 변한다.’는 말이 있다. 강산은 변해도 맛은 변하지 않고 오롯이 세월만큼이나 맛을 지켜 온 우족 · 설렁탕전문점이 있다. 바로 노암동 명성옥(대표 최순자)이다. 1992년부터 전통 한옥을 개조해서 영업을 하는 명성옥은 맛은 기본이고, 한우와 식재료 모두 국산을 사용해 한 그릇에 담는다. 이는 최 대표의 먹거리에 대한 고집스러움이 그대로 담겨있기 때문이다. 이 맛을 잘 알기에 세월이 지났어도  [운영자 - 19.02.13 09:08:10]

  • 곱창에 곱이 가득, 고소함과 시원함에 자꾸만 생각나

    곱창에 곱이 가득, 고소함과 시원함에 자꾸만 생각나 주문진, 즐거운 날 곱창전문점 가끔은 머릿속에서 떠오르는 메뉴가 있다. 그다음 맛을 떠올리면서 맛 집을 생각해본다. 주 메뉴가 맛있으면 그래도 다행이지만, 주 메뉴도 맛있고 기본 차려지는 밑반찬도 입에 딱 맞으면 금상첨화다. 곱창은 호불호가 갈린다. 맛 때문에 좋아하지만 가격적인면도 고려해 봐야하고 무엇보다 곱창 특유의 냄새가 없어야 맛있게 먹을 수 있기 때  [운영자 - 19.01.31 10:05:17]

  • 내곡동, 바닮 참치&연어 포장판매 전문점

    아직도 참치 비싸게 드시나요? 냉장고에서 참치 부위 골라 즉석에서 썰어 먹는 내곡동, 바닮 참치&연어 포장판매 전문점 참치 뱃살의 고소한 맛과 입에서 사르르 녹는 맛을 경험했다면 참치가 가끔 생각난다. 참치는 기본적으로 회로 먹기 때문에 가격적인 면을 생각하지 않을 수 없다. 맛있다는 건 잘 알지만, 가격 때문에 주춤했다면 더 이상 고민하지 않아도 된다. 내곡동, 바닮 참치&연어(대표 강종일)   [운영자 - 19.01.23 09:3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