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 [남진원 '기초논술'] 장례문화-1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운영자
  • 19.06.26 09:14:43
  • 추천 : 0
  • 조회: 125
추천

 


장례문화


삶이 생명활동을 이어나가는 과정이듯이 죽음은 저 세상으로 가는 하나의 과정이다. 그리고 생명을 가진 자는 누구나 겪어야 하는 과정이다. 

사람은 죽으면 죽음에 대한 예가 있다. 이를 장례라고 한다. 죽음에 대한 의식은 장례라는 풍습으로 행해져 왔다. 장례풍습은 지역과 종교에 따라 각각 다르다. 제일 흔한 방법이 시신을 땅에 묻는 매장의 풍습이었다. 


고대 이집트에서는 죽은 사람의 영혼이 다시 육신으로 돌아온다고 믿었다. 그래서 이집트인들은 미이라를 만드는 기술을 발전시켰다. 또 화장이 시작된 것은 시체 속에 악귀가 있다는 생각 때문이었다. 고대 그리스인들은 시체를 태우는 것이 영혼을 해방시킨다고 생각하여 모든 시체를 화장하였다. 

이외에도 비와 바람을 맞게 하여 풍화시키는 풍장(風葬)이 있는가 하면 새들의 먹이가 되게 하는 천장(天葬)이 있다. 또 친지들이 시신을 나누어먹는 인복장(人腹葬)이란 것도 있다. 그리고 절벽 끝에 시신을 두는 애장(崖葬)도 있다. 관을 수면에서 높이 떨어진 벼랑 위에 얹어놓는다고 한다. 일명 현관장(懸棺葬)이라고도 하는데 중국 동남연해 지방과 장강(長江)유역에서 행해졌다고 한다. 


그러나 이러한 장례문화는 새로운 변화의 바람이 일고 있다. 요즘은 화장을 넘어 수목장이나 자연장이 생기는 추세에 있다. 수목장은 나무 밑에 유골을 묻는 방법이다. 영국에서는 유골을 묻은 흙 위에 장미꽃을 심는 장미묘원도 인기라고 한다. 자연장은 흙 속에 유골을 섞어 평토를 하는 것이다. 이외에 아예 유골을 물이나 허공에 뿌리는 경우도 있다.


그런데 자신이 죽으면 장례를 지내지 말라고 한 분이 있었으니 그가 조선의 대 문사, 임제이다. 

청초 우거진 골에 자난다 누웠난다

홍안은 어디 두고 백골만 묻혔나니

잔 잡아 권할 이 없으니 그를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답변쓰기
  • 글쓰기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비밀번호
취소
  • 변화의 눈물(2)

    생각을 움직이면 논술이 된다 고전과 시조를 통한 논술 논술! 더 이상 고민하지 마세요. 글쓰기는 누구에게나 큰 고민이다.  논술하면 어렵고 힘들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강릉교차로 교육학원 지면 남진원의 기초 논술 ‘고전 시조를 통한 논술’을 꾸준히 활용해  나만의 논술법을 배워보자. 유선주 기자 gnkcr@hanmail.net <오늘의 이야기>     [운영자 - 20.05.27 13:55:46]

  • 변화의 눈물(1)

    생각을 움직이면 논술이 된다 고전과 시조를 통한 논술 논술! 더 이상 고민하지 마세요. 글쓰기는 누구에게나 큰 고민이다.  논술하면 어렵고 힘들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강릉교차로 교육학원 지면 남진원의 기초 논술 ‘고전 시조를 통한 논술’을 꾸준히 활용해  나만의 논술법을 배워보자. 유선주 기자 gnkcr@hanmail.net <오늘의 이야기>     [운영자 - 20.05.20 09:26:34]

  • 조나라 재상 인상여 - 2

    생각을 움직이면 논술이 된다 고전과 시조를 통한 논술 논술! 더 이상 고민하지 마세요. 글쓰기는 누구에게나 큰 고민이다.  논술하면 어렵고 힘들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강릉교차로 교육학원 지면 남진원의 기초 논술 ‘고전 시조를 통한 논술’을 꾸준히 활용해  나만의 논술법을 배워보자. 유선주 기자 gnkcr@hanmail.net <오늘의 이야기>     [운영자 - 20.05.13 17:41:11]

  • 조나라 재상 인상여 - 1

    생각을 움직이면 논술이 된다 고전과 시조를 통한 논술 논술! 더 이상 고민하지 마세요. 글쓰기는 누구에게나 큰 고민이다.  논술하면 어렵고 힘들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강릉교차로 교육학원 지면 남진원의 기초 논술 ‘고전 시조를 통한 논술’을 꾸준히 활용해  나만의 논술법을 배워보자. 유선주 기자 gnkcr@hanmail.net <오늘의 이야기>     [운영자 - 20.05.06 10:12:52]

  • 합종과 연횡-2

    생각을 움직이면 논술이 된다 고전과 시조를 통한 논술 논술! 더 이상 고민하지 마세요. 글쓰기는 누구에게나 큰 고민이다.  논술하면 어렵고 힘들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강릉교차로 교육학원 지면 남진원의 기초 논술 ‘고전 시조를 통한 논술’을 꾸준히 활용해  나만의 논술법을 배워보자. 유선주 기자 gnkcr@hanmail.net <오늘의 이야기>     [gnkcr - 20.05.06 10:08:49]

  • 합종과 연횡 - 1

    생각을 움직이면 논술이 된다 고전과 시조를 통한 논술 논술! 더 이상 고민하지 마세요. 글쓰기는 누구에게나 큰 고민이다.  논술하면 어렵고 힘들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강릉교차로 교육학원 지면 남진원의 기초 논술 ‘고전 시조를 통한 논술’을 꾸준히 활용해  나만의 논술법을 배워보자. 유선주 기자 gnkcr@hanmail.net <오늘의 이야기>     [운영자 - 20.04.22 15:33:36]

  • 화장실 오줌통에서 살아난 책사-1

    생각을 움직이면 논술이 된다 고전과 시조를 통한 논술 논술! 더 이상 고민하지 마세요. 글쓰기는 누구에게나 큰 고민이다.  논술하면 어렵고 힘들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강릉교차로 교육학원 지면 남진원의 기초 논술 ‘고전 시조를 통한 논술’을 꾸준히 활용해  나만의 논술법을 배워보자. 유선주 기자 gnkcr@hanmail.net <오늘의 이야기>     [운영자 - 20.04.01 10:36:55]

  • 오늘의 고전 : 양자강의 어부(1)

    생각을 움직이면 논술이 된다 고전과 시조를 통한 논술 논술! 더 이상 고민하지 마세요. 글쓰기는 누구에게나 큰 고민이다.  논술하면 어렵고 힘들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강릉교차로 교육학원 지면 남진원의 기초 논술 ‘고전 시조를 통한 논술’을 꾸준히 활용해  나만의 논술법을 배워보자. 유선주 기자 gnkcr@hanmail.net [ 오늘의 이야기 ] 양자강의 어부   춘  [운영자 - 20.03.18 15:22:34]

  • 오늘의 고전 : 마부의 아내(2)

    생각을 움직이면 논술이 된다 고전과 시조를 통한 논술 논술! 더 이상 고민하지 마세요. 글쓰기는 누구에게나 큰 고민이다.  논술하면 어렵고 힘들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강릉교차로 교육학원 지면 남진원의 기초 논술 ‘고전 시조를 통한 논술’을 꾸준히 활용해  나만의 논술법을 배워보자. 유선주 기자 gnkcr@hanmail.net [ 오늘의 이야기 ] 마부의 아내 안영은 춘추시대   [운영자 - 20.03.11 11:12:23]

  • 마부의 아내 - 1

      마부의 아내 안영은 춘추시대 제나라의 뛰어난 재상이었다. 그는 제나라의 왕인 영공, 장공, 경공 등 세 사람의 임금을 모신 명신이었다. 안영은 일생 동안 절약 하고 검약하는 생활을 하였다. 가죽옷이 닳아도 버리지 않고 30년간이나 입었다고 한다. 식사를 하는 반찬에는 두 가지 이상의 육류를 올리지 않게 하였고 아내에게도 평생 비단옷을 입히지 않았다고 전한다. 아랫사람들에게는 따뜻하고 온화하게 대했  [운영자 - 20.03.06 10:25:06]

  • 우리 시대의 '효'(홍장)-2

      우리 시대의 ‘효’ (홍장) 동서양을 막론하고 역사를 통해 볼 때 여성들은 남성보다 매우 낮은 대우를 받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시대를 풍미하고 효와 충에 있어서 모범이 된 여인들이 많이 있다.  그 한 예를 든다면, 대한민국 당에는 홍장이 있다면 중국에는 화목란이 있었다.    원량은 홍장의 아버지인데, 어릴 때 눈이 멀었다. 원량은 행실이 바르고 정직하여 온순한 여인  [운영자 - 20.02.26 09:32:33]

  • 우리 시대의 ‘효’ (홍장)-1

      우리 시대의 ‘효’ (홍장) 동서양을 막론하고 역사를 통해 볼 때 여성들은 남성보다 매우 낮은 대우를 받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시대를 풍미하고 효와 충에 있어서 모범이 된 여인들이 많이 있다.  그 한 예를 든다면, 대한민국 당에는 홍장이 있다면 중국에는 화목란이 있었다.    원량은 홍장의 아버지인데, 어릴 때 눈이 멀었다. 원량은 행실이 바르고 정직하여 온순한 여인  [운영자 - 20.02.19 09:50:12]

  • 허난설헌-2

      허난설헌  - 조선시대 사대부 가문에 한 총명한 여식이 태어났다. 이름 하여 ‘허난설헌’. 아버지 허엽은, 재주가 많고 시대를 보는 눈이 앞서가는 딸의 장래가 걱정되기도 했지만 그럴수록 그 명민함을 매우 아꼈다. 허난설헌은 1563년 강원도 강릉에서 태어난 당대 유명한 여류 시인이다. 허엽의 가문은 ‘허씨5문장’이라 하여 널리 알려졌다. 문장으로 뛰어난 다섯 사람은 아버지인 허엽, 아들,  [운영자 - 20.02.12 10:07:45]

  • 허난설헌-1

      허난설헌  - 조선시대 사대부 가문에 한 총명한 여식이 태어났다. 이름 하여 ‘허난설헌’. 아버지 허엽은, 재주가 많고 시대를 보는 눈이 앞서가는 딸의 장래가 걱정되기도 했지만 그럴수록 그 명민함을 매우 아꼈다. 허난설헌은 1563년 강원도 강릉에서 태어난 당대 유명한 여류 시인이다. 허엽의 가문은 ‘허씨5문장’이라 하여 널리 알려졌다. 문장으로 뛰어난 다섯 사람은 아버지인 허엽, 아들,  [운영자 - 20.02.05 09:56:27]

  • 급시우 송강-2

      급시우 송강  부정과 부패는 역사 이래 끊임없이 대두된 문제이다. 인간은 권력을 갖게 되면서부터 탐욕에 대한 욕구를 취하기가 훨씬 손쉬웠다. 탐욕에 대한 욕구를 가장 쉽게 취하는 방법이 권력을 이용하는 것이었다. 이 방법은 지금도 현재진행형이라 봐도 틀린 말이 아니다. 권력의 남용이나 권력 이용으로 편취하는 것은 여전히 이루어져 사회문제로 등장하기도 한다. 부정과 부패는 대부분의 관료들이  [운영자 - 20.01.29 09:27:06]